아름다운 동행·양악과 국악의 만남.. 그 특별한 무대’
상태바
아름다운 동행·양악과 국악의 만남.. 그 특별한 무대’
  • 김동필
  • 승인 2022.11.24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탐라중 오케스트라 / 제주중앙여자고등학교 국악관현악단 / 제주국악관현악단 연합 연주회 -

예술드림거점학교인 탐라중학교 오케스트라(교장 오정보)를 주축으로 제주중앙여자고등학교 국악관현악단(교장 박종관)과 제주국악관현악단의 총 80여명 연주자들이 모여 12월 4일(일요일) 오후 6시30분 문예회관 대극장 무대에서 연합연주회가 열린다.

“아름다운 동행·양악과 국악의 만남... 그 특별한 무대”를 주제로 제주문화예술교육 부문에서 처음으로 시도하는 양악과 국악이 어우러진 연합연주회로, 아름답고 다채로운 소리의 향연을 통해 겨울밤을 감동으로 수놓을 특별한 콘서트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김성주 지휘자와 80여명의 연주자들이 △오케스트라의 ‘캐리비안의 해적’, ‘아리랑 환타지’, ‘싱싱싱’연주 △오케스트라·국악관현악의 ‘신 뱃놀이’, ‘아름다운 인생’ △오케스트라·국악관현악·바이올린 협연의 ‘고구려의 혼’ △오케스트라· 국악관현악·사물놀이 협연의 ‘신모듬’ 곡들로 다양한 작품이 콜라보레이션을 통하여 관객과 소통할 수 있는 공연으로 흥이 가득한 신선한 무대가 될 것이라는 점에서 특별한 의미를 지닌다.

이와 함께 음악에 대해 남다른 열정과 뛰어난 연주력을 통해 질 높은 무대를 선보이고 있는 제주도립교향악단 바이올린 수석 장선경, 늘 새로운 무대와 새로운 작품으로 새로운 정점을 찍고 있는 사물놀이 ‘광개토’가 협연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