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제주FC·재외도민, ‘나도 ♥ 제주도’ 함께해요
상태바
제주도·제주FC·재외도민, ‘나도 ♥ 제주도’ 함께해요
  • 여일형
  • 승인 2023.09.18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영훈 도지사, 16일 제주유나이티드 인천 원정경기서 제주사랑기부제 적극 홍보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 유나이티드 FC(이하 제주FC)가 재외도민들과 함께 인천 원정경기에서 제주 고향사랑기부 알리기에 나섰다.

제주도는 16일 오후 2시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3 30라운드’ 제주FC 원정경기에서 재외제주도민와 함께 제주사랑기부제 홍보를 펼쳤다.

이날 행사에는 오영훈 지사를 비롯해 재외제주도민회총연합회원 100여명, SK 직원 200여명, 제주FC 서포터즈 등 제주와 제주FC를 사랑하는 500여 명의 응원객이 동참했다.

제주도는 이날 낮 12시부터 오후 2시까지 원정석 게이트 앞에 제주고향사랑기부제 홍보 부스를 설치하고 제주FC 원정팀 관람객에게기념품을 제공하는 한편, 제주고향사랑기부금 현장 접수자에게는 이벤트 선물을 증정하는 홍보 활동을 진행했다.

오영훈 도지사는 이날 홍보부스를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응원객들과 기념 촬영을 하는 등 제주 고향사랑기부제 동참과 제주FC의 응원을 당부했다.

허능필 재외제주도민회총연합회장을 비롯해 부두철 강원(춘천)제주도민회장, 강시중 대전제주도민회장, 오진수 인천제주도민회장 등 재외도민회도 제주FC 원정 응원과 함께 제주고향사랑기부 알리기에 발 벗고 나섰다.

행사 이후 오영훈 지사를 비롯한 응원객들은 감귤 모자와 선글라스, 제주사랑기부제 홍보 부채를 흔들며 제주FC 승리를 기원하는 열띤 응원을 펼쳤다.

오영훈 도지사는 “제주재외도민회, 제주FC와 함께하는 제주고향사랑기부제 홍보 효과는 어느 때보다 클 것으로 기대된다”며 “연말까지 잠재적 기부대상자를 만날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지속 추진해 제주 고향사랑기부제를 널리 알리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제주 고향사랑기부제는 거주지 외 지방자치단체에 연간 500만 원 이내에서 기부하면 최대 10만 원의 세액공제와 함께 기부액의 30% 이내에서 지역 특산품과 관광 상품 등의 답례품을 받을 수 있는 제도다.

지난 7월까지 전국에서 3,500여 명이 제주사랑기부제에 참여해 5억 원을 돌파한 것으로 집계됐으며, 고향사랑기부금은 고향사랑e음(https://ilovegohyang.go.kr) 시스템 또는 전국 농·축협과 농협은행, 제주공항 및 제주국제컨벤션센터(ICC제주) 제주은행 창구에서도 납부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