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홀로 사는 노인 에너지드림 지원사업 추진
상태바
서귀포시, 홀로 사는 노인 에너지드림 지원사업 추진
  • 유태복 기자
  • 승인 2024.02.13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홀로 사는 노인 에너지드림 지원사업 추진
서귀포시는 홀로 사는 노인 에너지드림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는 올해 2월부터 경제적 어려움으로 혹한·혹서기에 적절한 보호조치를 받지 못하는 에너지 취약계층인 홀로사는 노인 2,450명에게 냉·난방비를 지원하기 위해 245백만원을 투입하여‘2024년 홀로사는 노인 에너지드림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 2023년 홀로사는노인 에너지드림사업 지원실적: 228,800천원, 2,288명 지원

‘홀로 사는 노인 에너지드림지원 사업’은 경제적 부담 등으로 에너지 이용에 어려움을 겪는 홀로 사는 어르신에게 전기, 가스, 등유, 연탄 구입 등에 필요한 에너지 이용 비용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65세이상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대상자이면서 차상위계층 및 기초연금수급자인 홀로 사는 노인으로, 에너지바우처, 긴급지원사업 등 에너지 관련 타지원을 받고 있는 중복지원 대상자 또는 실제 동거인이 있는 경우는 제외된다.

지원내용은 1인 연간 10만원으로 주유소, 가스충전소, 도시가스, 유류판매점 등에서 사용가능한 에너지 드림 바우처 카드를 지원하거나 냉·난방방식이 전기사용인 경우에 한해 전기요금을 지원하고 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취약계층이 혹한·혹서기에 충분한 에너지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홀로사는 어르신에 대한 냉난방비를 지원하여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