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선박 화재 대비 항‧포구 내 소화기보관함 설치
상태바
제주시, 선박 화재 대비 항‧포구 내 소화기보관함 설치
  • 여일형
  • 승인 2022.11.25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박 화재시 초기 대응시설 확충으로 재산·인명 피해 발생 최소화

제주시는 항‧포구 33개항(도서지역 포함)의 어선밀집접안 구역에  소화기 보관함 36개소를 새로 설치하고, 1개소당 소화기 6개씩 총 216개를 비치하여 항‧포구 내 화재시 초기대응 할 수 있도록 하였다고 밝혔다.

올해, 성산항‧한림항에서 선박 화재사고가 발생한 이후 화재 예방 및 초기대응 강화를 위해 지난 7월부터 도내 항‧포구에 대한 합동 안전점검을 실시하였으며

점검에 따른 후속조치로 선박 화재 등 긴급상황 시 신속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총 9천6백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시설을 완비하였다.

소화기 보관함은 적색도료 및 반사시트로 시인성을 강화해 누구나 쉽게 찾아 사용이 가능하도록 제작되었으며, 내부에는 선박용 분말소화기 10kg(약제중량 6.5kg) 6개씩을 비치하였다.

이번에 설치된 화재예방 시설물에 대해서는, 유관기관과의 협조를 통한 정기점검 및 철저한 유지관리로 선박화재 등의 초기대응에 효율적으로 활용해 나갈 계획이다.

제주시는 “화재 발생 등 유사 시 누구나 쉽고 빠르게 사용할 수 있는 화재 초기대응 시설을 항‧포구에 설치함으로써, 화재 예방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안전시설 사용과 관리에 지역주민들의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