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재활용도움센터 내 빈병 수거』운영 효과 톡톡!
상태바
서귀포시, 『재활용도움센터 내 빈병 수거』운영 효과 톡톡!
  • 유태복 기자
  • 승인 2021.10.13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대비 빈병 회수량 32%, 보증금 지급 32% 증가
서귀포시, 『재활용도움센터 내 빈병 수거』 운영 효과 톡톡!
서귀포시 동홍동, 『재활용도움센터 내 빈병 수거』 운영 효과 톡톡!하다.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시장 김태엽)는 관내 재활용도움센터 9개소에서 수거한 빈병(소주병, 맥주병) 회수량과 빈병보조금 지급액이 지난해(1월 ~ 8월) 대비 32% 증가했다.

재활용도움센터 9개소에서 2021년 1월 ~ 8월까지 수거한 빈병 회수량은 2,885,705병으로 2020년 동기간(2,181,835병) 대비 32% 증가했다. 빈병보조금 지급액도 2억9천5백7십8만원으로 2020년 동기간(2억2천3백3십5만원) 대비 32% 증가하는 효과를 거뒀다.

재활용도움센터 9개소에서 실시하고 있는 빈병보증금 환불제는 소비자가 빈병(소주병, 맥주병)을 재활용도움센터로 가지고 오면 소주병은 100원, 맥주병은 130원의 빈병보증금을 환불해주는 시책이다.

이 시책은 자원순환보증금관리센터와 업무 협약을 체결하여 2017년 7월 대정읍 동일1리 재활용도움센터을 시작으로 현재 대정읍 동일1리, 남원읍 남원리, 성산읍 고성리, 안덕면 화순리, 표선면 표선리, 효돈동, 동홍동, 대천동 신시가지, 중문동 재활용도움센터 등 9개소에서 운영하고 있다.

☞ 운영시간은 평일과 토요일 오후 6시부터 밤 9시까지이고 공휴일에는 운영하지 않는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빈병보증금 환불제를 시행하고 있는 관내 재활용도움센터 9개소에서는 빈병 반환 시 1인당 배출 수량을 제한하지 않아 지역 주민들에게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라며, "시민과 행정 모두가 만족하는 시스템인 만큼 앞으로도 계속해서 확대 운영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