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별 없는 제주’ 전 공직자 대상 장애 이해 교육
상태바
'차별 없는 제주’ 전 공직자 대상 장애 이해 교육
  • 김영봉
  • 승인 2021.07.21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주도, 7~8월 ‘2021년 장애인 인식개선 통합교육’ 실시 -

 

 제주특별자치도는 장애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고, 차별과 편견을 해소하기 위해 7월부터 8월까지 도내 전 공직자를 대상으로 ‘2021년 장애인 인식개선 통합교육’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도는 「장애인복지법」에 따른 사회적 인식개선 교육과 「장애인 고용촉진 및 직업재활법」에 의한 직장 내 장애인식개선 교육 등 2개 의무교육을 통합하여 실시할 예정으로,

통합교육은 일반 공무원뿐만 아니라 공무직, 기간제근로자 등 전 직원을 대상으로 실시하게 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고용노동부와 보건복지부가 공동 개발한 통합교육 콘텐츠를 활용해 시청각 교육과 개인별 사이버교육 수강을 병행할 계획이다.

 교육 내용은 ▲장애를 보는 관점 ▲장애인 개념 ▲장애인 인권 ▲장애인 차별금지 ▲장애인 관련 법률과 제도 ▲노동권과 장애인 고용 ▲장애인 접근성의 이해 등으로 구성돼 있다.

 임태봉 도 보건복지여성국장은 “공직자 먼저 장애감수성을 높여 장애인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갖는 계기로 삼겠다”면서 “앞으로 도민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장애이해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제주도는 지난해 8회에 걸쳐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을 실시했는데 87개 부서, 사업소, 직속기관 소속 직원 3,292명이 이수했다.

 또한, 장애인고용법에 의한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은 도 소속 공직자 대상으로 4회를 실시해 1,097명이 이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