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대학생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
상태바
청소년-대학생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
  • 유태복 기자
  • 승인 2021.04.08 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수 대학생-청소년 연계하여 학력증진 및 진로상담 도모
서귀포시는 청소년-대학생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서귀포시는 청소년-대학생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시장 김태엽)는 청소년들의 학력증진과 바른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4월 10일부터 7월 10일까지 관내 중학생 25명을 대상으로 「2021 학기 중 청소년-대학생 학업 멘토링」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멘토링 프로그램은 예비교사를 꿈꾸는 우수 대학생과 청소년을 연계하여 학생들의 학업능력 향상 및 진로·진학 상담 등을 위해 마련되었으며, 멘토가 멘티 소속 학교로 찾아가서 학습을 지도한다.

학기중 학업 멘토링 프로그램은 오는 4월 10일부터 7월 10일까지 매주 토요일 3개월간 총 14회, 관내 2개 중학교「효돈중, 서귀포여중」 총 25명의 중학생 멘티와 사범(교육)대 대학생 멘토 4명이 참여할 예정이며,

교실당 5~10명 내외 중학생 소규모 멘티로 4개반「수학(2)·과학·영어」 구성하여 대학생 멘토의 학습 노하우 전수 등 학업지도뿐만 아니라 청소년기 진로 등 성장기 고민 상담도 병행하여 지도한다.

한편, 서귀포시가 지난 1~2월 멘토 5명과 멘티 33명을 연계하여 동계 청소년-대학생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한 결과, 멘티들의 학습능력 향상 및 진로상담에 대한 높은 만족도를 보이며 재참여를 희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향후 코로나 19 추이에 따라 하계 토론아카데미 및 토너먼트형 토론한마당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라며 “지난해 코로나 19 온라인 개학 등으로 발생한 학생들의 학력 등 교육격차 해소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