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급시낭송 클리닉 및 제1회 메타버스 시낭송 대회 성료
상태바
고급시낭송 클리닉 및 제1회 메타버스 시낭송 대회 성료
  • 유태복 기자
  • 승인 2023.01.12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상: 김영희(93세) 씨,
최우수상: 성주향(85세) 씨,
우수상: 유태복(70세)· 홍애선 씨
고급시낭송 클리닉 및 제1회 메타버스 시낭송 대회기념촬영을 했다.

국제미래학회 클린콘텐츠국민운동본부(회장 안종배) 제주미래창의캠퍼스, 한라일보(대표 김건일)가 주관·주최하는 제1회 메타버스 시낭송 대회가 11일 제주미래창의캠퍼스 강의장(한라일보 3층)에서 개최하고 성료됐다.

제주에서 처음 열린 '제1회 메타버스 시낭송 대회'는 60대~90대까지 시니어 대부분이 배움의 열정으로 강의실을 뜨겁게 달구었다. 빠르게 바뀌는 미디어 환경이 낯선 세대들도 시낭송과 메타버스(확장 가상세계)를 함께 배우며 새로운 변화와 마주했다.

이 행사는 국제미래학회와 클린콘텐츠국민운동본부, 제주미래창의캠퍼스, 제주클린콘텐츠본부, 한라일보가 주최·주관했다.

김건일 대표
김건일 대표

김건일 대표이사는 “과거에는 글을 못 읽고 이해하지 못 하는 사람을 '문맹자'라고 했다.”라며, “요즘엔 모바일이 이 사회에 넘치고 있어도 제대로 쓰지 못하고 SNS가 다양해져도 사용하지 못하는 '미디어 문맹'이 발생하고 있다”라며 “제주미래창의캠퍼스는 이러한 문맹을 퇴치할 수 있는 다양한 교육을 지속해 제주를 중심으로 미래 사회가 발전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인사말을 했다.

식전 공연으로 김성문 대금 명인은 축하연주로 ‘선구자’ 1곡으로 교육 분위기를 띄웠다.

참가자들은 같은 장소에서 진행된 '스마트 메타버스 시낭송 실전' 과정으로 수강을 하고 그와 연계해 마지막 시간에 시낭송 대회를 진행했다.

이날 시낭송 전문가인 박영애(한국재능시낭송협회 전 회장) 강사는 ▲제1장 시와 시낭송, ▲시낭송이 삶에 미치는 영향, ▲고급스런 시낭송, ▲시낭송 클리닉 실제 등을 2시간 동안 열강을 했다.

이어 안종배 국제미래학 회장과 심현수(클린콘텐즈국민운동본부 대표) 강사는 ▲이프랜드 메타버스 가입하고 아바타 만들기, ▲이프랜드 메타버스 활용 사례 및 활용 실전, ▲이프랜드에 시낭송 교육장 개설하기, ▲이프랜드에 시낭송 대회장 개설하기 등 '고급 시낭송 비법'에서 '이프랜드(ifland) 메타버스를 활용한 시낭송 대회 실전'까지 열강을 전개했다.

이어진 과정을 통해 한자리에서 쉽고 재밌게 시낭송과 메타버스를 배웠다. 강의는 각 분야 전문가인 김영애 재능시낭송협회 2대 회장과 , 심현수 클린콘텐츠국민운동본부 대표 등이 직접 나섰다.

이번 교육은 도외 지방에서도 참가했는데, 성주향 씨는 "재능시낭송협회 울산지회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어 시낭송은 꾸준히 해 왔지만 메타버스를 직접 배우는 것은 처음이다"라면서 "제주에서 제1회 메타버스 시낭송 대회가 열린다는 소식을 듣고 울산광역시에서 참석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참가자 송종열(78) 씨는 "노인복지관 문학동호회에서 시를 쓰고 시낭송을 하고 있지만 늦은 나이에 무언가를 전문적으로 배운다는 생각은 하지 못 했다"라며 "첫 메타버스 시낭송 대회이자 교육이어서 한 번 해 보자는 마음이 들었다. 이번 교육을 통해 무료한 노년기에 배움을 나누며 즐겁게 지낼 수 있었으면 한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메타버스를 활용한 대회답게 참가자들은 자신의 아바타를 만들어 가상공간 무대에 올랐다. 이어 순서대로 시낭송 가상무대에 올라갔다. 낭송자는 현실과 가상, 두 개의 공간에서 서로의 시에 집중했다.

이번대회에 심사 결과 대상은 김영희(93세) 씨, 최우수상은 성주향(85) 씨, 우수상은 유태복· 홍애선 씨가 받았다. 수상자에겐 상품과 상장이 수여됐다. 이어 모든 참석자에게도 수료증 등이 전달됐다.

첫 대회를 축하하기 위해 전라도 김제에서 특별 참석한 김성문 대금 명인은 대회 점수를 계산하는 동안 현소로 ‘칠갑산’, ‘옛 시닝의 노래’를 축하 공연을 했으며, 대상을 수상한 분에게 대금을 특별선사하여 눈길을 끌기도 했다.

김영희(93세) 대상을 받고 기념촬영을 했다.
김영희(93세)씨가 대상을 받고 기념촬영을 했다.
성주향(85세) 씨가 최우수상을 받고 기념촬영을 했다.
홍애선 씨 우수상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했다.
홍애선 씨가 우수상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했다.
유태복 씨가 우수상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했다.
유태복 씨가 우수상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