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인앤무브먼트 “지금 할 수 있는 작은 것부터 시즌2” 공연
상태바
케인앤무브먼트 “지금 할 수 있는 작은 것부터 시즌2” 공연
  • 김수진
  • 승인 2024.06.10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 · 비장애가 함께 하는 무용공연
6월 13 목요일, 서귀포 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장애와 비장애의 경계를 넘어 장애 예술의 새로운 가능성과 미래를 제시할 무용 공연이 제주도에서 선보인다.

장애 무용 단체 '케인앤무브먼트(대표 김형희)'는 <지금 할 수 있는 작은 것부터 시즌2> 공연을 6월 13일 저녁 7시 30분, 서귀포 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케인앤무브먼트는 ‘장애예술 활성화 지원사업’을 통해 작년에 이어 올해까지 2년 동안 제주도의 장애 단체들과 협력하며 발달장애인과 가족을 대상으로 춤 워크숍과 무대 공연을 진행해 왔다. 
이번 공연은 춤 워크숍 2년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하는 자리로, 90분간 합동공연 형태로 진행된다. 누구나 예약 없이 무료 관람할 수 있다.

이번 공연에 참여하는 그룹은 제주케인 무용단 20명, 서귀포 해인주간활동센터 18명, 한국발달장애인협회 6명, 케인앤무브먼트 9명, 제주도 무용 선생님 4명, 라이브뮤지션 5명 등 장애 비장애를 아우르는 출연자 총 62명이 참여한다.

제주도의 협력단체로 제주케인 무용단(대표 정주은), 해인주간보호센터(센터장 현은주), (사)한국발달장애인협회(회장 김덕홍), 제주춤예술원(대표 김미숙), 행복하게 사회적협동조합(이사장 김덕화)이 함께했다.

제주시 발달장애가족 무용단체인 제주케인 정주은 단장은 “이번 공연 장애와 비장애의 경계를 넘어 장애 예술의 진수를 보여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자유로운 몸의 움직임을 속에서 모든 인간의 다양성과 가능성, 그리고 함께 살아가는 아름다운 공동체의 꿈을 그려보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