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화고, 4·3을 기억하며....희망으로 띄운 엽서! 엽서쓰기 활동 실시
상태바
세화고, 4·3을 기억하며....희망으로 띄운 엽서! 엽서쓰기 활동 실시
  • 부미영
  • 승인 2024.04.03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화고등학교(교장 윤철훈)에서는 지난 2일 본관 1층에서 ‘제주4·3 76주년, 희망으로 띄운 엽서쓰기’ 활동을 실시하였다.

학생들은 평화를 기원하는 마음을 담은 문구를 자신들이 만든 동백꽃 엽서에 쓰며 제주 4·3의 진정한 의미를 생각하는 시간을 가졌다. ‘희망으로 띄운 엽서’ 쓰기 활동은 4월 3일까지 2일간 운영된다.

지난 활동에 참여한 2학년 학생은 “엽서를 만들고, 글을 쓰는 짧은 시간이었지만, 잊지 말아야 할 제주의 아픈 역사를 기억하고, 4·3으로 희생된 분들을 한 번 더 기억하는 시간이었다.”며 소감을 전하였다. 또한, 1층에는 학생들이 큐레이션한 4·3관련 주제 도서의 전시와 서평 게시도 진행중이다.

세화고등학교에서는 ‘제주4·3 76주년’을 맞아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4·3주간을 운영하며 학생들이 4.3의 본질적 의미를 알고, 평화를 기원하는 활동을 펼쳐 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