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어선폐윤활유 회수・처리사업 추진
상태바
서귀포시, 어선폐윤활유 회수・처리사업 추진
  • 유태복 기자
  • 승인 2021.04.30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선 폐윤활유 육상 회수・처리로 청정 제주바다 보전
서귀포시는 어선폐윤활유 회수・처리사업을 추진한다.
서귀포시는 어선폐윤활유 회수・처리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시장 김태엽)는 올해 총사업비 27백만원을 투입하여 어선에서 발생하는 폐윤활유 회수・처리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어선폐윤활유 회수・처리사업은 어선에서 발생하는 폐윤활유의 해상불법방류를 방지하기 위하여, 항포구에 설치된 폐윤활유 수집장에 전량 회수・처리를 통해 해양환경 오염원을 제거하는 사업이다.

서귀포시는 관내 수협 3개소에 보조금을 교부(각 9백만원)하여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서귀포시 관내에는 36개소의 어선폐윤활유 수집장이 있으며, 어업인들이 어선에서 발생한 폐윤활유를 각 수협 폐윤활유 수집장에 가져다 놓으면 수협에서 해양환경관리공단에 위탁처리하고 있다.

지난해에도 총사업비 27백만원을 투입하여 폐윤활유 36,300ℓ, 액상슬러지 92,200ℓ, 고상폐기물(기름걸레) 15.4톤을 처리하였다.

서귀포시 관계자는“해상에 배출될 수 있는 어선 폐윤활유를 회수하여 해상오염을 방지하고 항‧포구 내 노후된 폐윤활유 수집장을 지속적으로 정비하여 깨끗한 연안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